default_setNet1_2

22일 체납차량 번호판 영치

기사승인 2019.05.20  15:26:45

공유
default_news_ad1

 

해남군, 경찰서 합동
주요도로변에서 단속

 

 해남군은 체납차량에 대해 군내 주요도로변에서 해남경찰서와 합동으로 번호판 영치에 나선다.
군은 오는 22일 ‘체납차량 전국 일제 단속의 날’을 맞아 경찰, 지방세 및 과태료담당 공무원으로 구성된 4개반 25명으로 영치전담반을 편성하고 해남읍을 비롯한 권역별 주요도로변에서 영치활동을 실시한다.
이번 영치는 번호판 자동인식시스템을 탑재한 전용차량 2대와 휴대용 모바일 단말기를 이용해 2회 이상 자동차세 또는 30만원 차량관련 과태료 체납차량에 대해서 단속하게 된다. 
지방자치단체 간의 징수촉탁 제도에 따라 군내에서 운행 중인 관외 체납차량도 영치 단속대상에 포함된다.
한편 군의 자동차세 체납액 규모는 3억원으로 총 지방세 체납액 15억원의 20%를 차지하고 있다. 

 

김유성 기자 5340234@hanmail.net

<저작권자 © 해남우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